지방본부 HP
갋本語   
기사검퍊E
최신 뉴스 | 사회/지역 | 동포생활 | 스포츠 | 문화/예능 | 사설 | 칼럼 | 본국관련 | 지방 | 동포 기업인 | 신문소개
오룡호 오사카민단 고문, 히가시오사카시로부터 공로상 수상
▲ 오룡호 고문(오른쪽)이 노다 요시카즈 시장으로부터 공로상을 받고 있다.

160명 대표해 상 받아...노다 요시카즈 시장이 수여

히가시오사카시 문화예술심의위원인 오룡호씨가 2월1일, 히가시오사카시로부터 교육문화진흥공로상을 받았다. 시상식은 히가시오사카시 출범 50주년 기념식에서 진행됐다 . 오씨는 교육문화진흥공로자 160명을 대표해 노다 요시카즈(野田義和) 시장으로부터 표창장을 받았다. 한국 국적 동포가 이 상을 수상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오씨는 2000년 히가시오사카시 외국국적 주민정책 지식인회의에 참가하면서 시정에 관련을 가졌다. 2004년에는 제1기 히가시오사카시 외국국적 주민정책 간담회 위원을 맡아 부위원장으로 활동했다. 2014년 제5기에서는 재일 한국인 최초의 위원장을 맡았으며, 올해 4월 이후에도 계속 위원장으로 활동하는 것으로 내정돼 있다.
오씨는 시민문화의 진흥을 목표로 설치된 히가시오사카 시민문화협의회에도 참여해 2004년부터 위원으로 관여해왔으며, 히가시오사카시가 2009년에 조례로 설치한 히가시오사카시 문화예술심의회의 위원직도 맡고 있다.
오씨는 "다문화 공생을 목표로 하는 히가시오사카시가 영예를 선사해 감개무량하다"며, "한걸음씩 지역으로부터 인정받아 가는 것이 차세대인 4세, 5세가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환경으로 이어질 것"이라며 눈물을 글썽였다.
오씨는 현재 오사카민단 후세지부 상임 고문과 함게 민단 오사카 본부 고문도 맡고 있다. 

(2017-02-13 민단 신문)
 

많이 본 뉴스
민단 가나가와, 시즈오카 어...
경기도 협력받아 수원에서 홈스테이... 전통요리도 체험 민단 가나가와 본부(단장 김이중)는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민단중앙, 코이케 도쿄도지사...
관동대지진 추도행사에 보내오던 추도사를 코이케 지사가 올해는 거부 도쿄도의 코이케 유리코(小池百合子) 지사가 스미...
민단 아이치와 민단 미야기,...
민단 아이치본부(단장 박무안)가 8월1일부터 4일까지 서울에서 어린이캠프를 실시했다. 창단 70주년을 맞은 이 본부의 ...
그 외의 최신 뉴스뉴스
일본 시민단체들...고이...
"관동대지진 조선인 학살 부정으로 이어질 것" 우려 9월, 도쿄의 길 위에서‐1923년 관동대지진 ...
오공태 단장, 8.15 ...
북핵으로 재일동포 사회도 심각한 영향...파친코업계 타격 커 친애하는 재일동포 여러분 오늘 제72주년 광복절...
법률구조공단, 재일민단과...
재일동포 권익보호 위해 법률지원하기로 대한법률구조공단(이사장 이헌)은 “8월30일 서울 종로에 있는 센터마크호...

MINDA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