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본부 HP
갋本語   
기사검퍊E
최신 뉴스 | 사회/지역 | 동포생활 | 스포츠 | 문화/예능 | 사설 | 칼럼 | 본국관련 | 지방 | 동포 기업인 | 신문소개
오룡호 오사카민단 고문, 히가시오사카시로부터 공로상 수상
▲ 오룡호 고문(오른쪽)이 노다 요시카즈 시장으로부터 공로상을 받고 있다.

160명 대표해 상 받아...노다 요시카즈 시장이 수여

히가시오사카시 문화예술심의위원인 오룡호씨가 2월1일, 히가시오사카시로부터 교육문화진흥공로상을 받았다. 시상식은 히가시오사카시 출범 50주년 기념식에서 진행됐다 . 오씨는 교육문화진흥공로자 160명을 대표해 노다 요시카즈(野田義和) 시장으로부터 표창장을 받았다. 한국 국적 동포가 이 상을 수상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오씨는 2000년 히가시오사카시 외국국적 주민정책 지식인회의에 참가하면서 시정에 관련을 가졌다. 2004년에는 제1기 히가시오사카시 외국국적 주민정책 간담회 위원을 맡아 부위원장으로 활동했다. 2014년 제5기에서는 재일 한국인 최초의 위원장을 맡았으며, 올해 4월 이후에도 계속 위원장으로 활동하는 것으로 내정돼 있다.
오씨는 시민문화의 진흥을 목표로 설치된 히가시오사카 시민문화협의회에도 참여해 2004년부터 위원으로 관여해왔으며, 히가시오사카시가 2009년에 조례로 설치한 히가시오사카시 문화예술심의회의 위원직도 맡고 있다.
오씨는 "다문화 공생을 목표로 하는 히가시오사카시가 영예를 선사해 감개무량하다"며, "한걸음씩 지역으로부터 인정받아 가는 것이 차세대인 4세, 5세가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환경으로 이어질 것"이라며 눈물을 글썽였다.
오씨는 현재 오사카민단 후세지부 상임 고문과 함게 민단 오사카 본부 고문도 맡고 있다. 

(2017-02-13 민단 신문)
 

많이 본 뉴스
이준규 주일대사 “평창올림픽...
주일문화원서 2018 평창 동계올림픽 홍보존 제막식 주일한국문화원(원장 김현환)은 개최 1년을 채 남기지 않은 ‘...
재일민단, 평창올림픽에 재일...
도쿄~양양 간 전세기 이용 재일민단이 2018 평창올림픽에 응원단 1,000여명을 파견하기로 했다. 강원도...
정환성 나고야총영사, 사토미...
헤이트스피치 해소법에 사의… 재일동포 권익보호에 지속적 관심 당부 정환성 주나고야총영사가 지난 4월10일 오후 공...
그 외의 최신 뉴스뉴스
40개 지방본부, 3월중...
올해 방침 확정 및 지난해 주요 성과 보고 민단 지방위원회(총회)가 3월26일까지 전국 40개 지방본부에서 끝...
박재세 재일한국인회 고문...
본지 주최 ‘19대 대선, 대외환경변화와 재외동포정책’ 긴급토론회서 제안 최근 부산 일본총영사관 앞에 세워진 ...
민단 오사카본부, 모리모...
'간사한 재일 한국인과 중국인' 내용 담은 증오선동 문서가 발단 학교법인 모리토모학원이 운영하는 츠카모토유치원...

MINDA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