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본부 HP
갋本語   
기사검퍊E
최신 뉴스 | 사회/지역 | 동포생활 | 스포츠 | 문화/예능 | 사설 | 칼럼 | 본국관련 | 지방 | 동포 기업인 | 신문소개
오룡호 오사카민단 고문, 히가시오사카시로부터 공로상 수상
▲ 오룡호 고문(오른쪽)이 노다 요시카즈 시장으로부터 공로상을 받고 있다.

160명 대표해 상 받아...노다 요시카즈 시장이 수여

히가시오사카시 문화예술심의위원인 오룡호씨가 2월1일, 히가시오사카시로부터 교육문화진흥공로상을 받았다. 시상식은 히가시오사카시 출범 50주년 기념식에서 진행됐다 . 오씨는 교육문화진흥공로자 160명을 대표해 노다 요시카즈(野田義和) 시장으로부터 표창장을 받았다. 한국 국적 동포가 이 상을 수상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오씨는 2000년 히가시오사카시 외국국적 주민정책 지식인회의에 참가하면서 시정에 관련을 가졌다. 2004년에는 제1기 히가시오사카시 외국국적 주민정책 간담회 위원을 맡아 부위원장으로 활동했다. 2014년 제5기에서는 재일 한국인 최초의 위원장을 맡았으며, 올해 4월 이후에도 계속 위원장으로 활동하는 것으로 내정돼 있다.
오씨는 시민문화의 진흥을 목표로 설치된 히가시오사카 시민문화협의회에도 참여해 2004년부터 위원으로 관여해왔으며, 히가시오사카시가 2009년에 조례로 설치한 히가시오사카시 문화예술심의회의 위원직도 맡고 있다.
오씨는 "다문화 공생을 목표로 하는 히가시오사카시가 영예를 선사해 감개무량하다"며, "한걸음씩 지역으로부터 인정받아 가는 것이 차세대인 4세, 5세가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환경으로 이어질 것"이라며 눈물을 글썽였다.
오씨는 현재 오사카민단 후세지부 상임 고문과 함게 민단 오사카 본부 고문도 맡고 있다. 

(2017-02-13 민단 신문)
 

많이 본 뉴스
최종식 KJC사 대표,
유아용 스푼포크만 연간 100만세트 공급...해외 파트너도 찾아 “유아용 젓가락으로 일본시장을 개척했어요. 200...
[탐방기] 동경 황실정원의 ...
과거 쇼군이 거처하던 곳을 정원으로 조성... 석실용도 둘러싸고 이론 분분 “혹시 여름에 얼음을 보관한 곳은 아니...
[게시판] 오사카 건국학교,...
일본 오사카에 있는 학교법인 백두학원 건국유초중고등학교가 윤동주 시인 탄생 10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오는 6월3일 오...
그 외의 많이 본 기사뉴스
재일한국부인회, 11개 ...
지방위원회와 지방대회 개최...효고에서는 민단에 기탁금도 재일한국부인회(중앙회장 박선악)의 지방위원회와 지방대...
세계유산등록을 위한 우정...
제6차 21세기 조선통신사 서울-도쿄 우정의 워크(주최=일본워킹협회·한국체육진흥회, 조선통신사연고지역연락협의회, 민...
김희수 선생 유지 잇는다...
파탄 직전이었던 한국의 중앙대학교 이사장에 취임해 사재 1000억원 이상을 쏟아 부어 경영을 바로잡고 한국 유수의 ...

MINDA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