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본부 HP
갋本語   
기사검퍊E
최신 뉴스 | 사회/지역 | 동포생활 | 스포츠 | 문화/예능 | 사설 | 칼럼 | 본국관련 | 지방 | 동포 기업인 | 신문소개
재일민단, ‘재일코리안 인권백서’ 만든다

인권옹호위원회 전체회의서 보고··· 내년 초 집필 시작

재일민단 인권옹호위원회(위원장 이근줄)가 12월12일 일본 동경 미나토구에 있는 한국중앙회관에서 제9차 전체회의를 열었다. 인권옹호위원회는 이날 회의에서 “<재일코리안 인권백서>(가칭) 제작에 착수하기로 하고 내년 초 집필을 시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위원회는 재일동포들의 관점에서 이 책을 만들 계획이다.

위원회는 내년도 2월부터 3월까지 히로시마, 나고야, 동경, 센다이, 오사카, 후쿠오카에 있는 6개 일본 법무국을 방문해 각 관내에서의 증오연설 실태를 알릴 계획이다. 이번 회의에서는 가와사키, 나고야, 아이치, 효고, 사카이에서의 헤이트스피치 실태와 조례안 제정 동향에 대해 보고하는 시간도 마련됐다. 오공태 재일민단 중앙본부 단장은 “헤이트스피치 대책법이 시행되고 있지만, 선거에서 이 법이 악용될 수 있다. 지방조례 제정과 대책법 개정을 논의해 달라”고 요청했다.

(2016-12-30 민단 신문)
 

많이 본 뉴스
[현장] 재일민단 신년회, ...
1월12일 동경 뉴오타니호텔에서...하토야마 전 총리도 참석 재일민단(단장 오공태)은 1월 12일 동경 뉴오타니호...
일본 민족학교 4개교 이사장...
고경필 백두학원 이사장 “꿈 이룰 수 있는 교육환경 만들 것” 백두학원은 안전한 교육환경을 구축하기 위해 재작년 내진...
오공태 단장 “소녀상 철거는...
민단 신년회에서 작심하고 밝혀....양국 국회의원 등 800여명 참여 오공태 단장은 1월12일 동경 뉴오타니호텔에...
그 외의 사회/지역뉴스
[위기 맞은 파친코업체(...
시장도태 가속화...업계 전체 대응이 요구되는 시점 연말은 파친코업계에서 영업이 지극히 중요한 시기다. 연말 ...
“인터넷으로 日 헤이트스...
아이치현한국인인권옹호위원회, 나고야서 심포지엄 아이치현한국인인권옹호위원회(위원장 한일성)가 12월16일 일본 ...
주일대사관, 한국청년들의...
KOTRA와 세미나 및 채용상담회… 26개사, 200여명 구직자 참가 주일한국대사관(대사 이준규)은 KOTRA...

MINDA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