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본부 HP
갋本語   
기사검퍊E
최신 뉴스 | 사회/지역 | 동포생활 | 스포츠 | 문화/예능 | 사설 | 칼럼 | 본국관련 | 지방 | 동포 기업인 | 신문소개
재일민단, ‘재일코리안 인권백서’ 만든다

인권옹호위원회 전체회의서 보고··· 내년 초 집필 시작

재일민단 인권옹호위원회(위원장 이근줄)가 12월12일 일본 동경 미나토구에 있는 한국중앙회관에서 제9차 전체회의를 열었다. 인권옹호위원회는 이날 회의에서 “<재일코리안 인권백서>(가칭) 제작에 착수하기로 하고 내년 초 집필을 시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위원회는 재일동포들의 관점에서 이 책을 만들 계획이다.

위원회는 내년도 2월부터 3월까지 히로시마, 나고야, 동경, 센다이, 오사카, 후쿠오카에 있는 6개 일본 법무국을 방문해 각 관내에서의 증오연설 실태를 알릴 계획이다. 이번 회의에서는 가와사키, 나고야, 아이치, 효고, 사카이에서의 헤이트스피치 실태와 조례안 제정 동향에 대해 보고하는 시간도 마련됐다. 오공태 재일민단 중앙본부 단장은 “헤이트스피치 대책법이 시행되고 있지만, 선거에서 이 법이 악용될 수 있다. 지방조례 제정과 대책법 개정을 논의해 달라”고 요청했다.

(2016-12-30 민단 신문)
 

많이 본 뉴스
이준규 주일대사 “평창올림픽...
주일문화원서 2018 평창 동계올림픽 홍보존 제막식 주일한국문화원(원장 김현환)은 개최 1년을 채 남기지 않은 ‘...
재일민단, 평창올림픽에 재일...
도쿄~양양 간 전세기 이용 재일민단이 2018 평창올림픽에 응원단 1,000여명을 파견하기로 했다. 강원도...
정환성 나고야총영사, 사토미...
헤이트스피치 해소법에 사의… 재일동포 권익보호에 지속적 관심 당부 정환성 주나고야총영사가 지난 4월10일 오후 공...
그 외의 사회/지역뉴스
후쿠오카총영사관, 유교일...
“재외국민 사건사고 발생시 효과적인 초기 대응 차원” 주후쿠오카총영사관(총영사 김옥채)은 지난 3월31일 후쿠...
삿포로총영사관, 일본 한...
외국인 최초로 주시경학술상 수상 경력 2010년 발간된 ‘한글의 탄생’이라는 저서로 일본과 한국 베스트셀러 작...
재일동포 3세 오야마 겐...
일본 최대 생활용품 전문기업 인천시는 “일본의 최대 생활용품 기업인 아이리스 오야마사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3...

MINDA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