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본부 HP
갋本語   
기사검퍊E
최신 뉴스 | 사회/지역 | 동포생활 | 스포츠 | 문화/예능 | 사설 | 칼럼 | 본국관련 | 지방 | 동포 기업인 | 신문소개
한·일 양국, 제15회 청소년동계스포츠교류 실시
▲ 지난해 열린 제14회 한일청소년동계스포츠교류.[사진=대한체육회]

대한체육회, 159명 선수단 파견… 빙상, 스키 등 4종목 교류

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는 1월8일부터 14일까지 일본 이와테현과 아키타현에서 분산 개최되는 ‘제15회 한일청소년동계스포츠교류’에 대한민국 선수단 159명을 파견한다.
올해로 15회째를 맞는 이번 스포츠 교류에는 한·일 양국에서 총 320여명의 선수단이 참가하며, 우리나라는 4개 종목에 159명의 선수단을 파견한다. 이와테현에는 103명(빙상 58명, 아이스하키 27명, 컬링 13명, 본부임원 5명)의 선수단이, 아키타현에는 56명(스키 54명, 본부임원 2명)의 선수단이 파견돼 각각 일주일간 친선경기를 치른다.
양국 선수단은 일주일간의 합동훈련과 친선경기를 통해 참가선수단의 경기력 향상을 도모하고, 다양한 문화교류 및 역사탐방을 통해 서로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히는 친목의 시간도 갖는다. 또, 제15회 한일청소년동계스포츠교류 초청사업은 오는 2월21일부터 27일까지 서울 및 강원도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한·일 양국은 1996년 6월 제주에서 개최된 정상회담결과에 따라 청소년들의 스포츠와 문화교류를 통해 상호이해 증진과 경기력 향상을 모색하기 위해 1997년부터 매년 정례적으로 초청 및 파견 형식으로 청소년스포츠교류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2003년부터는 동계종목으로 확대·시행해오고 있다.

(2017-01-18 민단 신문)
 

많이 본 뉴스
재일민단 중앙본부 '조총련의...
조총련은 북한ICBM 발사 환영편지 김정은에 보내, 일본 반핵정서 자극 지난 5월17일 조총련은 ‘총련과 민단 5...
민단 지방본부가 각지에서 어...
차세대 육성사업의 핵심...다양한 프로그램 선보여 여름 방학을 맞아 각지에서 민단 어린이캠프가 시작됐다. 민단이 ...
재일민단 모국방문 서머스쿨 ...
민단 중앙본부 주최....초등학교 대학생 모국방문도 뒤따라 재일동포사회의 차세대 육성운동의 일환인 차세대 모국방문...
그 외의 스포츠뉴스
최상영 재일대한체육회장,...
조오련 발굴한 수영국가대표 출신...연간 4억불 규모 철강유통회사 운영 “지난해 재일동포 청소년 럭비선수단을 ...
재일대한체육회 정기총회....
4월22일 동경 한국중앙회관에서...전국체전 6연패 목표 재일본대한체육회(회장 최상영)는 4월22일 도쿄 미나...
이준규 주일대사 “평창올...
주일문화원서 2018 평창 동계올림픽 홍보존 제막식 주일한국문화원(원장 김현환)은 개최 1년을 채 남기지 않은...

MINDAN All Rights Reserved.